자유행 취지


일상의 소소한 이야기 나누는 곳입니다.

Profile

문근영이 아니라 신세경이 였다면 어땟을까요?


지난번 신세경의 패션 드라마에서 비슷한 스타일로 연기 했었죠 ... 그것도 재밋게 봤는데..


그래도 문근영이 연기는 조금 더 잘 하는듯.. 


청담동앨리스.jpg


배우 신세경이 드라마 ‘청담동 앨리스’에 푹 빠졌다. 

신세경은 15일 자신의 트위터에 “기다리고 기다리던 토요일이다. 빨리 보고싶다. 앨리스”라는 글로 ’열혈 시청자’임을 스스로 밝혔다. 

신세경이 푹 빠진 ‘청담동 앨리스’는 SBS 새 주말 드라마로 신세경과 같은 소속사인 배우 문근영이 주연을 맡아 출연중이다. 신세경은 앞서 문근영과 영화 ‘어린 신부’를 통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네티즌들은 “보기좋다~서로 응원하는 모습” “신세경도 `청담동 앨리스` 앓이 중이시군요” “신세경도 드라마를 챙겨 보는구나, 신기해” “나도 토요일을 기다렸다” 등 의견을 나타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kiki2022@mk.co.kr]

추천 (0) 비추천 (0) 글목록

  • (주)행복바이러스의 사전 서면 동의 없이 행바사이트의 모든 내용을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 할 수 없습니다
  • 등록된 판매물품과 물품의 내용은 개별 판매자가 등록한 것으로서, 행바는 통신판매중개자로서 주문,배송 및 환불의 의무와 책임은 각 판매 업체에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