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행 취지


이곳은 선정된 칼럼리스트들의 글이 등록됩니다 .

이곳에 올라온 글들을 모아 1년에 1권의 책으로 펴낼 예정입니다.

칼럼리스트신청은 공지글 확인하세요

Profile

온라인 시장을 침탈하고 있는 기득권들의 음모

 

얼마전 휴대폰 시장에서 온라인 마켓을 장악하려는 정부의 음모에 대하여... 소매 유통 시장에서 서민들의 주머니를 더 가볍게 만들려는 "무이자할부 금지" 에 이어 또다시 나타난 정책 " 책 싸게 팔지 마라 법 "

 

왜 지금 하나같이 새해 벽두 부터 이런 일들이 쏟아져 나올까요?

MB정부에서 대기업정책의 막바지의 핵심은 이러한 것입니다. 대기업이 제일 하기 힘든 인터넷 온라인 시장을 무력화 시켜 내야만 한다. 새 정부는 이길 수 없다는 판단 하에 정권 말기 무자비한 법들을 통과 시켜 내려 한거죠. 그런데 정부가 바뀌질 않았으니 편하게 이제 그 마수를 하나씩 풀고 있는 것입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이 총대를 매고 나왔습니다. 과연 뭘까요?

도서정가제를 해야 한다는 목소리의 중심에는 골목상권( 동네 서점 ) 이 죽어 나가는 것을 가격이 싼 온라인 서점에 돌리는데요. 그래서 서점 연합회라는 곳의 명분으로 약자를 보호한다는 입장에서 법을 추진한다고... 허나 이런건 이제 애도 안믿죠. 결국은 자타 공히 이번 제도의 수혜자는 대기업 서점들 이라는 것이죠.

왜 일까요? 대형서점 가시면 아시겠지만 뻔히 싼 온라인 서점을 두고 책 사기 거시기 하죠. 그래서 10% 정도는 마일리지로 적립해서 서점들이 판매를 합니다. 대형서점 가서 구경하고 온라인에서 책을 사서 보는 사람이 줄을 잊다 보니 법을 만드는 것이죠.

동네서점은 급할때 참고서나 뭐 간단한 읽을 거리로 갈 수 밖에 없는 거고요. 요즘 대형서점이 멀리 있는 것도 아니고...

동네서점 핑계 대고 대기업이 꼼수를 부리는 것이죠. 대형마트와 구멍가게 싸움과 같은 맥락 입니다.

 

도서정가제로 가격이 오르면 이건 당연히 서민들은 더 책 사보기 힘듭니다. 1000만원 버는 사람이야 10만원 1% 밖에 안되는 돈이라 하지만. 200만원 버는 사람에겐 10만원 사려면 5% 입니다. 똑같은 논리죠. 당연히 책 안사보죠. 두권 살거 한권만 사던가 말이죠.

 

책을 안보면 누가 좋을까요?

기득권들이 제일 좋아 하는게 뭘까요? 서민들이 국민들이 무식해 지는 것이죠. 알면 게기니깐요. 우민화는 예로부터내려오는 전통이죠.

그럼 책 안보고 TV더 보고 멍청해 져서 그냥 시키는 대로 있어... 이런게 기득권의 유지 전략 입니다.

등록금 올려서 "데모 할 시간에 알바해" 이것이 기득권의 작전이고요.

돈 좀 벌어서 "핸드폰 비로 다 써" 그럼 또 돈 더 벌어야 하니 정치에 관심 끊겠지.

서민들의 주머니를 가볍게 만드는 정책이야 말로 기득권이 가장 중심으로 하는 사업입니다.

 

도서정가제는 이래서 나온 법이에요.

대한민국 국민들이 너무나 똑똑해 져서 정권 유지하기가 힘드니 만드는 법입니다.

절대 반대 해야 합니다.

 

창비 돌배게 김영사 등등 참 어처구니 없는 알라딘 출고 금지 조치!! 생각이 있는 건지 모르겠네요.

하나는 알고 둘은 모르는 단순한 생각입니다.

세상이 얼마나 기가막히게 계획되어 돌아 가는 데 말이죠. 

 

경제 활성화가 안되고 조그만 기업들이 망해 가는 것은 이렇게 제품을 싸게 팔아서 그런 것이 아닙니다.

중소기업들이 돈 벌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 놓지 않았기 때문이에요.

하나하나 속아서 넘겨 주면 절대 이 싸움에서 이길 수 없습니다.

 

모든일이 대기업 위주의 정책 이에요. 대기업이 살아야 중소기업이 사는게 아니에요. 중소기업이 대기업과 동등히 살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 줘야 중소기업이 사는 겁니다.

 

정권을 또 대기업 재벌 중심의 집단에게 빼았겼으니 이제 5년 동안 모든 분야 모든 곳에서 이런 똑 같은 일들이 되풀이 될 것입니다.

 

정통부를 없앤 주 이유 입니다. 정보통신이 강화 되면 기득권에게 해가 가기 때문이에요.

 

정신들 차려야 합니다. 지금 우리가 잃는다고 우리만 잃는게 아닙니다. 우리 후손 우리 나라가 개판이 되는 거에요.

 

도서정가제의 음모는 이러한 것입니다. 절대 막아야 합니다. 알라딘 사이트 www.aladin.co.kr  가셔서 응원해 주세요.

yes24는 이 도서정가제 이슈에서 뒷짐지고 있지 말아야 합니다. yes24 쓰시는 분들 다 알라딘으로 넘어 가세요.

1등 회사라고 자기들은 아무 문제 될 것이 없다고... 이미 yes24는 중견 기업이고... 이러면 안되는 겁니다.

 

행바에서 알라딘 도서정가제 반대 운동에 동참하고 있어서 참 잘했다 생각 했다가 창비 돌베게가 알라딘 불매 운동 한다길레 열받아서 글 써 봅니다.

 

널리 이글을 퍼트려 주세요. 자신의 이익만 보지 말고 많은 사람들에게 이로운게 무엇인지를 생각 하게끔 찬성하는 분들께도 전해 주세요.

 

린랑파더의 생각 이었습니다.

추천 (2) 비추천 (0) 글목록

  • (주)행복바이러스의 사전 서면 동의 없이 행바사이트의 모든 내용을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 할 수 없습니다
  • 등록된 판매물품과 물품의 내용은 개별 판매자가 등록한 것으로서, 행바는 통신판매중개자로서 주문,배송 및 환불의 의무와 책임은 각 판매 업체에 있습니다
맨위로